인기 기자

e
LG엔솔 김동명 자동차전지사업부장, 사장 승진
승진 규모 작년 대비 2배인 29명
2022-11-24 18:31:34 2022-11-25 08:14:03
[뉴스토마토 오세은 기자] LG에너지솔루션(373220)은 24일 자동차전지사업부장 김동명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키는 등 2023년 임원 승진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사장 승진 1명 △부사장 승진 5명 △전무 승진 3명 △상무 신규선임 16명 △수석연구위원(상무) 신규선임 3명 △수석전문위원(상무) 신규선임 1명을 포함한 총 29명의 2023년 임원 승진안을 결의했다. 
 
이는 지난해 승진 규모 총15명(전무 1명, 상무급 14명)에 비해 두 배 가까이 확대된 규모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번 인사의 특징에 대해 사업의 지속 성장 및 미래 준비를 위해 △제품 경쟁력 차별화를 위한 R&D·품질·생산 인재의 중용 △선제적 미래준비 관점의 조직 역량 강화 △여성임원 선임 등 경영진의 다양성 강화 등에 초점을 맞췄다고 밝혔다.
 
김동명 사장 승진자는 1998년 배터리 연구센터로 입사해 R&D, 생산, 상품기획, 사업부장 등 배터리 사업 전반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확보하고 있는 최고  전문가이다. 2014년 Mobile전지 개발센터장, 2017년 소형전지사업부장을 거쳐 2020년부터 자동차전지사업부장을 맡고 있다. 
 
LG에너지 솔루션 관계자는 김동명 승진자에 대해 "자동차전지사업부장을 맡아 주요 고객 수주 증대 및 합작법인 추진 등을 통해 중·장기적 성장 기반을 마련했으며, 생산 공법 혁신, 제품 포트폴리오 다양화 등으로 근본적인 경쟁력을 강화한 성과를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사장. (사진=LG에너지솔루션)
 
부사장에는 △최석원 자동차전지 생산센터장  △서원준 소형전지사업부장 △신영준  CTO △이창실 CFO 겸 CSO(최고전략책임자) △박진원 대외협력총괄 등 5명이 승진했다.
 
전무는 △이장하 자동차전지 폴란드ESWA법인장 △손창완 소형전지 생산센터장△조지훈 Safety Solution센터장 등 3명이 승진했다.
 
△김기태 △김병수 △손춘기 △송무강 △엄현규 △이달훈 △이종민 △장성훈 △정왕모 △정하상 △정회국 △조상연 △ 최유라 △한동훈 등 16명은 상무로 신규 선임됐다.
 
3명의 수석연구위원에는△김석구 △나균일 △류덕현, 수석전문위원에는 최은아가 신규 선임됐다.
 
오세은 기자 os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