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전기SUV '폴스타 3' 10월 13일 세계 최초 공개
볼보 개발한 새 전기 기술 기반
에어 서스펜션·액티브 댐퍼 적용
2022-09-29 09:12:11 2022-09-29 09:12:11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폴스타는 다음달 13일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개최되는 공개행사를 통해 브랜드의 첫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폴스타 3'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폴스타 3는 볼보자동차가 개발 및 공유한 새로운 전기 기술을 기반으로 엔비디아(NVIDIA)의 중앙 집중식 코어 컴퓨팅, 젠스액트(Zenseact)와 루미나르(Lumanar), 스마트 아이(Smart Eye) 등 다양한 업체로부터 공급받은 최첨단 안전 시스템을 적용했다.
 
폴스타 3.(사진=폴스타)
 
폴스타 3에는 후륜 기반의 듀얼 모터 파워트레인이 탑재되며 전기 토크 벡터링 기능을 갖춘 듀얼 클러치 시스템이 적용된다. 또 어댑티브 듀얼 챔버 에어 서스펜션과 액티브 댐퍼가 기본 사양이다. 노면에 따라 댐퍼를 1000분의 2초 단위로 조정할 수 있다. 이를 통해 폴스타 3는 편안함과 견고한 주행을 위한 서스펜션 다이내믹을 유기적으로 전환할 수 있다.
 
옵션 사양인 퍼포먼스 팩은 최대 380kW 및 93.4kg.m(910N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며 액티브 댐퍼 및 에어 서스펜션에 대한 폴스타 엔지니어링 섀시 튜닝을 지원한다. 밸브캡과 안전벨트 그리고 레이저로 새겨진 실내 조명 스트립 등 곳곳에 폴스타의 상징적인 스웨디시 골드 디자인 포인트도 추가됐다.
 
토마스 잉엔라트 폴스타 최고경영자(CEO)는 "편안한 크루즈에서 눈 깜작할 사이에 민첩한 퍼포먼스 차량으로 변신할 수 있다는 점이 폴스타 3를 특별하게 만든다"며 "낮은 무게 중심과 넓은 트랙으로 궁극의 안정성을 갖췄다"고 말했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