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한국타이어, 포뮬러 E에 타이어 독점 공급
'ABB FIA 포뮬러 E 월드챔피언십' 공식 파트너
4년간 공급사·테크니컬 파트너 활약
2022-09-28 10:25:18 2022-09-28 10:25:18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161390)지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세계 최고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 E 월드챔피언십(이하 포뮬러 E)'과의 공식 파트너십 후원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2022-2023 시즌부터 앞으로 4년간 포뮬러 E의 전기차 레이싱 타이어 원메이크 공급사이자 테크니컬 파트너로 활동하게 된다.
 
지난 8월 11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본사에서 포뮬러 E 파트너십 기념 사이닝 세레모니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이수일 사장, 한국앤컴퍼니그룹 조현범 회장, 포뮬러 E 회장 알레한드로 아각, 포뮬러 E CEO 제이미 리글.(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첫 행보로 27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월드에서 기념 이벤트가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서 한국타이어와 포뮬러 E 관계자들은 전기차 레이싱 타이어 '아이온(iON)'을 공개했다.
 
전기차 상용화 이전부터 전기차 세그먼트별 맞춤형 기술 개발을 축적해온 한국타이어는 최고의 모터스포츠 성능, 일관된 퍼포먼스, 친환경 소재 적용, 낮은 회전저항 등 포뮬러 E가 요구하는 타이어의 엄격한 조건들을 모두 만족시켰다.
 
FIA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개발된 전기차 레이싱 타이어 아이온은 포뮬러 E 3세대(GEN3) 차량에 특별 맞춤 제작돼 다이내믹한 모터스포츠의 재미를 극대화한다. 동시에 친환경 소재를 사용해 포뮬러 E의 지향점인 친환경 레이스, 지속 가능한 가치를 이어나간다. 경기에 사용된 타이어는 추후 100% 재활용될 계획이다.
 
포뮬러 E 22-23 시즌은 최고 속도를 기존 시속 280㎞에서 시속 320㎞로 높인 3세대 차량이 도입되는 첫 시즌이다. 
 
포르쉐, 닛산, DS, 마세라티, 맥라렌, 니오, 마힌드라, 재규어 등 총 8개의 글로벌 완성차 브랜드들이 참가해 각 사가 보유한 최신 전기차 기술의 우수성을 입증하기 위해 경합을 벌인다. 특히 이번 시즌부터는 영국 스포츠카 브랜드인 맥라렌과 이탈리안 럭셔리카 브랜드 마세라티까지 합류한다. 22-23 시즌은 내년 1월 멕시코시티 E-Prix에서 첫 경기가 진행된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모터스포츠 브랜드 웹사이트 '한국-모터스포츠닷컴'을 론칭한다. 웹사이트는 포뮬러 E 공식 타이어인 아이온에 대한 소개와 한국타이어의 모터스포츠 역사, 기술 혁신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게 구성됐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고재인 산업1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