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엠게임, 30억원 규모 자기주식 취득 결정
주가 안정·주주 가치 제고 목적…4분기, 다양한 신작 출시 예정
2022-09-26 15:30:56 2022-09-26 15:30:56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엠게임은 이사회를 열고 주가 안정과 주주 가치 제고를 목적으로 3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 취득 신탁 계약 체결을 결정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이번 자사주 매입 규모는 2021년 별도 재무제표 기준 배당가능이익 한도 내에서 결정됐다. 자기 주식 취득은 증권사와의 신탁계약을 통해 진행하며, 계약 기간은 이날부터 오는 2023년 3월26일까지 6개월간이다. 계약 체결 기관은 DB금융투자다. 
 
신탁 계약을 통해 회사가 취득하게 될 3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 수는 이사회 결의 전 영업일 종가 기준으로 약 49만8339주다. 전체 발행 주식 총수의 2.55% 수준이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이번 자기주식 취득 결정에 대해 "회사가 지속적인 성장을 통해 기업가치를 올리는 것과 함께 가장 중요한 것이 주주 가치를 제고하는 것"이라며 "주주와의 신뢰 강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고 주가 안정 및 주주가치 보호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2분기 엠게임은 연결 기준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2.4%, 20.9% 증가했다. 특히 영업이익은 14분기 연속 전년 대비 증가세를 나타냈다. 중국 '열혈강호 온라인'이 비수기 시즌임에도 지난해 대비 동시접속자와 매출이 늘어난 덕분이다. 
 
아울러 엠게임은 4분기부터 모바일 게임, 블록체인 게임 등 다양한 신작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