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릭스미스, 골질환·갱년기 증상 예방·치료물질 특허 획득
농림식품기술시획평가원 과제 선정…2023년까지 연구개발
입력 : 2021-08-24 15:22:15 수정 : 2021-08-24 15:22:15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헬릭스미스(084990)는 대사성 골질환 및 갱년기 증상 예방·치료물질 'HX112'의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24일 밝혔다. 
 
HX112는 헬릭스미스가 국내산 약용작물을 이용해 개발한 소재다. 헬릭스미스는 비임상 연구를 통해 혈관 경직, 열성 홍조, 골다공증 등 여성 갱년기에 나타날 수 있는 다양한 증상 지표에서 우수한 효능을 나타내는 약용작물 2종을 선별했으며, 이를 최적의 조건으로 배합해 시너지 효과를 나타낼 수 있게 했다.
 
HX112는 지난 4월에는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IPET)의 '2021년 기술사업화지원사업' 과제에 선정되기도 했다. 앞으로는 순환장애 개선 효과가 입증된 국내산 약용작물을 이용한 갱년기 여성용 건강기능식품 개발을 사업 목표로 오는 2023년 말까지 연구개발을 진행할 예정이다. 헬릭스미스는 사업 기간 동안 여성 갱년기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건강기능식품 개별인정형 원료 허가 신청 완료를 목표로 설정했다.
 
유승신 헬릭스미스 대표는 "HX112는 여성들의 건강한 노년을 위해 갱년기에 나타날 수 있는 증상들을 예방 및 치료할 수 있는 우수한 소재로 크게 기대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환자들을 치료하고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기술 기반의 치료제와 소재 개발 연구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