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실리카겔, 매직스트로베리 사운드 새 아티스트
입력 : 2021-08-02 09:15:55 수정 : 2021-08-02 09:15:55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밴드 실리카겔이 매직스트로베리 사운드 새 아티스트로 합류한다.
 
매직스트로베리 사운드는 1일 40분간 유튜브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하며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밝혔다.
 
매직스트로베리 사운드는 “폭 넓은 스펙트럼과 음악적 실력을 겸비한 밴드 실리카겔이 다방면에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실리카겔은 김한주 (건반/보컬), 김춘추 (기타/보컬), 김건재 (드럼), 최웅희 (베이스) 4인으로 구성된 밴드다.
 
2015년 EP '새삼스레 들이켜본 무중력 사슴의 다섯가지 시각'으로 데뷔했다. 실험적인 사이키델릭 사운드가 특징인 2016년 정규 앨범 '실리카겔'로 한국대중음악상 ‘올해의 신인’ 등 3관왕에 올랐다.
 
실리카겔이 속한 매직스트로베리 사운드에는 십센치(10CM), 선우정아, 새소년 등이 소속돼 있다.
 
밴드 실리카겔. 사진/매직스트로베리사운드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