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일렉트릭, 친환경 브랜드 '그린트릭' 공개
입력 : 2021-07-15 11:12:15 수정 : 2021-07-15 11:12:15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의 전력기기·에너지솔루션 계열사인 현대일렉트릭(267260)이 새로운 브랜드를 공개하고, 친환경 전력기기 시장 공략에 나섰다. 
 
현대일렉트릭은 친환경 전력기기 브랜드인 '그린트릭'(GREENTRIC)을 론칭하고 이달 말부터 출하하는 제품에 적용한다고 15일 밝혔다. 그린트릭은 친환경을 의미하는 그린(Green)과 전력기기를 뜻하는 일렉트릭(Electric)의 합성어다.
 
현대일렉트릭은 독자기술로 개발한 친환경 제품의 전 라인업에 신규 브랜드를 적용한다.
친환경 전력기기 브랜드 '그린트릭' 로고. 사진/현대일렉트릭
 
그린트릭 브랜드를 우선 적용하는 제품은 현대일렉트릭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일환으로 개발한 △170kV 친환경 가스절연개폐장치(GIS·온실가스 배출량 99.2% 저감) △친환경 절연유 변압기 △엔진 일체형 축발전기 3가지 친환경 제품군이다.
 
지구온난화에 따른 탄소중립 선언과 신 기후변화 체제 출범 등으로 친환경 전력기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관련 시장은 확대될 것으로 회사는 예상했다.
 
글로벌 전력시장 조사기관 굴든 리포트(Goulden Report) 등에 따르면 유럽의 GIS 시장 규모는 2021년 기준 약 2조원으로 연평균 7%씩 성장, 2025년에는 2조62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일렉트릭이 개발한 GIS 제품군 시장 규모는 향후 5년간 연 평균 65%씩 성장해 2025년에는 6000억원 규모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현대일렉트릭은 그린트릭 브랜드와 기존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에너지솔루션 브랜드 인티그릭(INTEGRICT) 등 두가지 브랜드를 활용, 차세대 전력기기 시장의 두 축으로 주목받는 친환경과 스마트솔루션 시장을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현대일렉트릭 관계자는 "축적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친환경 제품군 개발을 확대하고, 기존 ICT 솔루션 사업을 바탕으로 차세대 전력기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