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부동산 조사 검찰 의뢰 검토"…김기현 "모르겠다"
김 원내대표 "민주당서 하는 방식으로 똑같이 하겠다는 입장"
입력 : 2021-06-15 15:42:52 수정 : 2021-06-15 15:42:52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를 검찰에 맡길 수도 있다고 한 것에 대해 김기현 원내대표가 "잘 모르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1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 대표가 부동산 전수조사를 검찰에 의뢰할 수 있다고 했는데 논의가 있었느냐'는 질문에 "누가 뭘했다고요"라고 되물으며 놀라는 기색을 보였다.
 
김 원내대표는 국민의힘이 국민권익위원회에 전수조사를 의뢰하면서도 개인 정보 활용 동의서를 제대로 제출하지 않고 있다는 비판에 대해선 "민주당에서 하는 방식으로 똑같이 하겠다는 입장"이라며 "민주당에 어떻게 했는지 요구했는데 아직 알려주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지난 14일 한 언론 인터뷰에서 부동산 전수조사에 대해 "더 전문성을 갖춘 참여연대나 경실련 같은 시민단체라든지, 검찰에 의뢰하는 방안도 검토할 수도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더 엄격한 조사도 가능하다는 입장으로, 부동산 문제와 관련해 국민의힘이 제대로 조사를 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김기현 원내대표가 지난 14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 공동취재사진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