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어린이들 마스크 벗고 뛰노는 날 앞당길 것"
페이스북 등에 '제99회 어린이날' 축하 메시지 올려
입력 : 2021-05-05 13:39:16 수정 : 2021-05-05 13:39:16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어린이들이 마스크를 벗고 친구들과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날을 최대한 앞당기겠다"고 다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SNS에 글을 올려 "씩씩하게 코로나19를 이겨내고 있는 어린이 여러분이 너무나 대견하고 자랑스럽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제 바람은 어린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나라,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는 나라를 만드는 것"이라며 "그 첫걸음으로 여러분이 마스크를 벗고, 친구들과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날을 최대한 앞당기겠다"고 말했다.
 
이어 "내년 이날에는 여러분을 청와대에서 맞이하겠다"면서 "어린이날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덧붙였다.
 
전날 문 대통령은 도성초등학교(강원도 평창군 소재) 전교생 38명과 온라인으로 만나 "하루빨리 (어린이) 여러분이 마스크를 벗고 친구들과 신나게 뛰어놀 수 있게 하는 것이 대통령 할아버지의 가장 큰 소원"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출처/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쳐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