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온라인 창업카페로 청년 창업 지원 계속한다
입력 : 2020-09-22 09:10:54 수정 : 2020-09-22 09:10:54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스타벅스코리아가 코로나19 상황 안정화와 확산 예방을 위해 그동안 대면 방식을 통해 진행했던 창업카페 프로그램을 온라인 프로그램으로 변경해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오는 23일부터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되는 '2020 스타벅스 창업카페'는 공휴일을 제외한 매주 수요일과 격주 금요일마다 스타벅스 창업카페 블로그와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공식 유튜브 채널 내 스타벅스 창업카페 목록을 통해 총 15회의 강연이 업로드된다. 
 
이를 통해 예비 청년 창업자들은 언제, 어디서나 본인이 편할 때에 강연을 시청할 수 있다. 우선 1, 2회차 강연은 지난해 강연 중 가장 호응이 좋았던 강연 주제를 선정해 진행하며 이후에는 사전에 스타벅스 창업카페 블로그를 통해 예비 청년 창업자들이 희망하는 분야의 강연 주제를 직접 투표하거나 전국 각지의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선정한 맞춤 주제를 토대로 진행된다.
 
모든 온라인 강연이 마무리된 이후에는 창업 아이디어를 직접 발표하는 창업카페 우수 창업 아이디어 온라인 발표회를 진행한다. 참여 조건은 창업카페를 2회 이상 온·오프라인으로 수강한 청년으로, 본인의 창업계획서를 형식에 맞춰 제출하면 서류심사를 통해 발표 기회를 제공하고, 발표자 중 최종 선정된 우수 발표자 10명에게 창업 벤치마킹 프로그램에 참여할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창업카페는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에게 도움이 되기 위한 강연 및 세미나 등의 다양한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하는 스타벅스의 청년창업문화 지원 프로그램이다. 스타벅스는 청년들에 대한 창업 교육 및 이벤트 강연, 창업전문가들과의 네트워킹, 1:1 창업 멘토링 및 창업캠프 프로그램 운영 등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관련 프로그램을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협력해 2015년부터 운영해오고 있다.
 
올해에는 지난 6월 스타벅스 성수역점에서 진행한 청년 스타트업 ‘쿠캣’의 이문주 대표의 강연을 시작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전인 8월 중순까지 전국 각지의 창업카페 거점 매장에서 진행된 10회의 창업카페 활동을 통해 총 193명의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을 만나왔다.
 
송호섭 스타벅스 대표이사는 ”이번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창업카페는 사회적 거리두기 속에서도 청년 창업을 위한 지속적인 교류 및 창업문화 확산을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며, “예비 청년 창업가들에게 양질의 프로그램을 제공해보다 많은 청년들이 용기 있게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온라인 컨텐츠를 통해서도 지속해서 지원 및 응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13일 스타벅스 성수역점에서 유원일 템덤 대표가 예비 청년 창업자들에게 강연을 하고 있다. 사진/스타벅스 제공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