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상 위메프 대표, 건강 문제로 휴직...“부분별 조직장 체제로 유지”
입력 : 2020-06-30 16:45:35 수정 : 2020-06-30 16:45:35
[뉴스토마토 김유연 기자] 박은상 위메프 대표이사가 건강상 문제로 당분간 휴직을 결정했다.
 
위메프는 박 대표 부재 기간 동안 각 부문별 조직장 체제의 임시 경영체제를 유지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이 기간 별도 대표이사 선임은 예정되어 있지 않고, 박 대표의 건강이 회복되면 휴직 기간 중이라도 바로 복귀할 계획이라고 위메프는 전했다.
 
박 대표는 지난해 대규모 투자 건 마무리 이후 건강악화 등을 사유로 지난 6월 1일부터 한 달간 안식년 휴가를 사용했다.
 
위메프 관계자는 "당초 7월 1일 복귀할 예정이었으나, 좀 더 휴식 기간이 필요하다는 진단에 따라 휴직이 결정됐다"라며 "구체적인 건강 내용의 경우 개인적인 사안으로 공개하지 못하는 것을 양해해 달라"라고 말했다.
 
 
김유연 기자 9088y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유연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