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KT, 지역화폐 활성화 MOU 체결
지역화폐 카드 개발 추진…고객 만족도 향상 목표
입력 : 2020-05-26 11:17:18 수정 : 2020-05-26 11:17:18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NH농협카드는 KT와 서울 농협은행 본사에서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서울 농협은행 본사 소회의실에서 ‘NH농협카드-KT 간 지역화폐 도입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이 진행됐다. 사진/NH농협카드
 
이번 협약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도입된 지역화폐 사업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용자의 편의성을 향상하고자 지역화폐 카드를 개발·보급함으로써 고객 만족도를 높이겠다는 목표다. 이에 따라 △지역화폐 카드 개발 △안정적인 시스템 운영 △고객 친화적 서비스 등 지역화폐 관련 업무 전반에서 유기적인 협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또 양사는 전국 곳곳에 농협 영업점이 위치한 NH농협카드의 지리적 이점과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 플랫폼을 구축 중인 KT의 강점을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한편 NH농협카드는 세종시 지역화폐인 ‘여민전’을 시작으로 타 지자체의 지역화폐 상품을 지속해서 출시할 계획이다. NH농협카드 관계자는 “전국에 퍼져있는 농협 인프라를 기반으로 지역화폐 보급과 활성화에 기여하고, 농촌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