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지원금 신청 닷새간 997만가구가 6.6조
입력 : 2020-05-16 16:21:45 수정 : 2020-05-16 16:21:45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지난 11~15일 전국적으로 997만여가구가 긴급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충전 신청을 마쳤다. 
 
16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가구 수는 누적 997만1432가구다. 신청액은 총 6조6731억6800만원이다.
 
전체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은 2171만가구다. 이중 현금 지급 대상(286만가구)을 제외한 1885만가구의 52.9%에 해당한다. 
 
지역별로 보면 누적 신청 가구는 경기가 259만7831가구(1조6320억8900만원)로 가장 많다.
 
이어 △서울 219만4805가구(1조4428억4300만원) △부산 61만20가구(4235억8500만원) △인천 58만2480가구(4076억2000만원) 등의 순이다.
 
16일부터는 요일제가 적용되지 않는다. 세대주 출생연도와 상관없이 신청하면 된다.
 
카드사 홈페이지와 애플리케이션(앱), 콜센터, 자동응답시스템(ARS)로 신청하면 된다. ARS 신청은 매일 0시30분부터 오후 11시30분까지 할 수 있다. 콜센터 이용 시간은 카드사별로 다르다.
 
18일부터는 카드사와 연계된 은행 영업점과 읍면동 주민센터에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단, 은행 영업점 신청 첫 주에는 온라인 신청과 마찬가지로 5부제가 적용된다.
 
온라인 신청 시 기부금을 실수로 입력했다면 신청 당일 카드사의 콜센터와 홈페이지로 취소할 수 있다. 기부 선택을 잘못하고도 당일 수정하지 못했을 땐 추후 관할 주민센터 등에서 수정할 수 있다.
 
사진/뉴시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