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합참차장 "김정은, 북한군 여전히 통제한다"
2020-04-23 09:05:16 2020-04-23 09:05:16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미군 고위 관계자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건강 이상설에 대해 군부 통제력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지시간 22일 미국의소리(VOA) 등에 따르면 존 하이튼 미국 합참 차장은 이날 미 국방부 언론 브리핑에서 김 위원장의 건강 이상설에 대한 질문에 "김정은 위원장이 북한 핵무력과 군대를 완전히 장악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이튼 차장은 그러면서 "정보상으로 보도 내용에 대해 확인하거나 부인할 게 없다"며 "군을 통제하고 있다고 추정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이날 국무부 기자회견에서 김 위원장의 건강 이상설고 관련 "트럼프 대통령의 전날 발언에 보탤 게 없다"며 "북한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백악관에서 진행된 코로나19 태스크포스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알지 못한다"며 "그가 건강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은. 사진/뉴시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