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지상파 UHD 활성화 정책 마련 추진
입력 : 2020-03-06 10:31:59 수정 : 2020-03-06 10:31:59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방송통신위원회는 지난 2015년 마련된 지상파 초고화질(UHD) 정책 이후 달라진 방송통신환경과 기술 여건 등을 반영할 지상파 UHD 활성화 방안 마련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방통위는 허욱 방통위 상임위원을 단장으로 지상파방송사(KBS·MBC·SBS 등), 연구기관(KISDI, ETRI) 등이 참여하는 정책추진단을 구성해 킥오프 회의를 이날 개최했다. 그동안 국회, 방송사 등은 정체된 방송시장, 해외 UHD 추진상황 등 여건 변화에 따라 정책 점검의 필요성을 제기한 바 있다.
 
정책추진단은 UHD 정책 성과 분석을 기반으로 주요 정책 과제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UHD ATSC 3.0 기술활용과 재원확보 가능성, 수신환경 개선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방통위는 향후 정책추진단을 관계부처, 가전사 등 이해관계자가 참여하는 정책협의체로 확대하고 지역방송·시청자 등에 대한 의견수렴을 거쳐 오는 7월 중에 정책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