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텍스프리, 대구시와 사후면세점 특화거리 조성
입력 : 2019-07-16 08:57:51 수정 : 2019-07-16 08:57:51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글로벌텍스프리(204620)가 대구시와 함께  '대구 동성로 사후면세점 특화거리’를 조성하고 동성로 중심부에 시내환급창구를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대구 동성로 사후면세점 특화거리조성사업은 외국인 관광객의 쇼핑 편의성을 높이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현재 대구시 내 사후면세점은 약 500여개다. 이 중 글로벌텍스프리는 올리브영, 시코르(신세계백화점의 뷰티편집샵), 아모레퍼시픽 계열 브랜드(아리따움·에뛰드 등)를 포함해 360여개 사후면세점의 택스리펀드를 대행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대구 동성로 사후면세점 특화거리 조성을 통해 외국인관광객들의 시내환급 편의성을 높이고, 대구국제공항 메일박스를 이용하던 번거로움과 불편함이 해소될 것"이라며 "사후면세점 모집 설명회를 개최하고, 매장의 사후면세점 등록을 유도해 택스리펀드 서비스 매장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이보라

정확히, 잘 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