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강원 산불에 헬기 62대 인력 1만3700명 투입"
강원 고성·속초 산불 오전 진화 총력
입력 : 2019-04-05 10:37:02 수정 : 2019-04-05 10:37:02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산림청은 강원 동해안(고성·속초, 강릉·동해) 산불진화를 위해 오전 6시10분 일출과 동시에 초대형 헬기 4대를 포함한 총 62대의 헬기를 현장에 투입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4일 강원 인제군 남면 남전리에서 발생한 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5일 오전 산림청 헬기가 불을 끄고 있다. 사진/뉴시스
 
오전 9시 기준으로 지상에서는 인근 국유림관리소·지방자치단체·유관기관 지원인력 2700여 명을 포함 총 1만3700명이 산불진화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 강원 산불피해 지역은 이날 9시를 기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됐다. 
 
이번 화재는 어제(4일) 오후 14시 50분 경 강원도 인제군 남면에서 시작해 같은날 19시 17분 경 발생한 강원 동해안(고성·속초, 강릉·동해)로 번졌다. 
 
산림청 관계자는 "강원도 인제군 남면 남전리와 고성군 토성면 원암리 그리고 강릉시 옥계면 남양리에서 발생한 산불은 강한 바람으로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며 "어제 오후 8시 30분 기준으로 현재 인제군 남면 산불은 주불완료하고 잔불 진화 중"이라고 말했다. 현재 강원도 동해안 지역등에 건조경보 및 강풍경보가 발령 중이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진화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오전 중으로 주불진화를 완료할 계획으로 작업중인 인력과 헬기의 안전사고에도 각별히 유의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