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중소기업 빛낸 기업인들 동판 헌정
입력 : 2019-02-14 12:00:00 수정 : 2019-02-14 12:00:00
[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14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제6차 중소기업을 빛낸 얼굴들 헌정식'을 개최하고, 중소기업을 빛낸 기업인 27명의 동판을 헌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새롭게 동판이 헌정된 27명의 기업인을 포함해 총 220명의 동판이 중기중앙회에 전시돼 있다. 중기중앙회는 중소기업인대회에서 산업훈장 수훈 또는 이 달의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상 수상을 통해 국가경제와 중소기업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은 기업인을 대상으로 '중소기업을 빛낸 얼굴들' 동판을 제작해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2층 로비에 전시하고 있다.
 
이날 동판이 헌정된 기업인 중에는 기술개발을 통해 업계를 선도하고 해외시장을 개척해 국가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기업인, 업력 50년을 넘은 장수기업으로 업종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시킨 기업인들이 포함돼있다.
 
정영화 대호테크 대표는 스마트폰에 적용되는 3D 곡면유리 성형장비와 스마트폰·의료기기에 주로 적용되는 비구면 렌즈 성형기를 세계최초로 개발해 글로벌 스마트폰 제조사에 납품하고 있으며, 매출의 70%를 수출로 올리는 등 광학제조기 시장에서 세계수준의 경쟁력을 확보하여 2016년 중소기업인대회에서 은탑산업훈장을 수훈했다.
 
조용준 동구바이오제약 대표는 세계최초로 지방유래 줄기세포 추출 키트(SmartX®)의 의료기기 승인을 받았으며, 다년간 국내 피부과 처방 1위 및 코스메슈티컬(화장품과 의약품의 합성어) 분야로의 사업 확장을 통해 최근 연간매출액 1000억원을 돌파한 벤처기업인으로 2017년 중소기업인대회에서 석탑산업훈장을 수훈했다.
 
이재환 삼익전자공업 대표는 50년 전 국내 전광판 시장을 개척해 1988년 서울올림픽, 2002년 한일월드컵 등 국내에서 개최된 국제 스포츠행사 때마다 제품을 납품하면서 회사를 국내 전광판 대표기업으로 성장시키고, 체계적인 CSR 활동을 통해 명문장수기업으로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는 등 공적을 인정받아 2018년 10월의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으로 선정된 바 있다.
 
박성택 중기중앙회장은 "이번에 헌정된 중소기업인들의 노력과 성취는 우리경제의 든든한 버팀목으로서 중소기업의 성공이 청년들에게 도전할 수 있는 용기를 심어준다"며 "중소기업 중심의 경제구축을 위해 헌정기업인들이 앞장서서 경제 현안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원석

국내 최고 제약 바이오 전문 기자 되는 그날까지 최선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