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광주~제주 노선 신규 취항
6월 30일부터 하루 2회 왕복 운항
입력 : 2017-05-29 17:41:45 수정 : 2017-05-29 17:41:45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진에어가 광주와 제주를 잇는 하늘길을 개설한다.
 
29일 진에어는 다음달 30일부터 광주~제주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고 전했다. 이번 신규 취항에 따라 진에어는 김포~제주, 부산~제주, 청주~제주 등 총 4개의 국내선을 운항하게 됐다.
 
새로 취항되는 광주~제주 노선은 총 189석 규모 B737-800 항공기를 통해 하루 2회 왕복 스케줄로 운항될 예정이다. 오전 첫 편인 LJ593편은 광주에서 오전 8시45분 출발해 제주에 9시35분 도착하고, 저녁 출발편인 LJ595편은 광주에서 오후 8시20분 출발해 제주에 9시10분 도착하는 스케줄이다.
 
진에어는 다음달 30일부터 하루 2회 왕복 스케쥴로 광주~제주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 사진/진에어
 
광주~제주 노선 예매 오픈은 다음달 15일부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진행된다. 운임은 유류할증료 및 공항이용료 포함한 편도 총액 운임 기준으로 ▲주중 5만4200원 ▲주말 6만6200원 ▲탄력 및 성수기 7만6200원이다.
 
진에어 관계자는 "이번 광주~제주 노선 개설을 통해 양 지역민들의 항공교통 편의 확대와 함께 광주공항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철저한 안전 운항 서비스를 바탕으로 호남 지역민들의 항공교통을 책임지는 항공사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에어는 광주~제주 노선 신규 취항을 기념해 다음달 15일부터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특가 항공권은 6월30일부터 7월20일 사이에 운항하는 항공편을 대상으로 편도 총액 운임 1만6200원부터 판매되며, 위탁 수하물은 일반 항공권과 동일하게 무료로 제공된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