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1분기 영업익 341억…실적 고공행진
매출액 2327억원…역대 분기 최대 실적
입력 : 2017-05-15 18:18:18 수정 : 2017-05-15 18:19:18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진에어는 15일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2327억원, 영업이익 341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9.3%, 25.4%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 분기 기준 최대 매출액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률은 15% 수준이었다.
 
1분기 진에어의 호실적은 전반적인 여객수 증가에 기인했다. 특히 일본 노선과 동남아 노선이 각각 47%, 38% 증가하며 전체 22%의 증가세를 이끌었다. 또 겨울 성수기 시즌 수요가 높은 방콕과 클락, 다낭 등에 B777-200ER 중대형 항공기 투입을 통해 수익성을 강화한 점도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진에어는 15일 올 1분기(1월~3월) 연결기준 매출액 2327억원, 영업이익 341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9.3%, 25.4%씩 증가한 수치다. 사진/진에어
 
이밖에 사드 배치로 인한 외부 환경 변화를 일본 및 동남아 대체 노선으로 방어하고, 지난해말 신규 취항한 ▲인천~케언스 ▲인천~기타큐슈 ▲부산~기타큐슈 노선 등 단독 노선이 시장에 안착한 점 등도 도움이 됐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