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연말 맞아 지역사회에 '쌀 나눔행사' 실시
사내 바자회 통해 기금 마련…쌀 1124포대 전달
입력 : 2016-12-07 18:57:47 수정 : 2016-12-07 18:57:47
[뉴스토마토 정기종기자] 아시아나항공(020560)이 연말을 맞아 강서구 어려운 이웃들과 복지기관을 돕기 위해 발벗고 나섰다.
 
7일 아시아나항공은 서울 화곡동 소재 강서구청에서 오근녕 아시아나항공 경영관리본부장 및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2016 이웃돕기 쌀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전달식의 쌀 구입비용은 지난 9월 개최한 '아시아나 바자회&프라자' 수익금으로 조성됐으며, 마련된 1000포대(1만kg)의 쌀은 관내 거주하는 ▲독거노인 ▲한부모 가정 ▲생활보호 대상자 등 지역사회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7일 서울 화곡동 소재 강서구청에서 진행된 '2016 이웃돕기 쌀 전달식'에서 오근녕 아시아나항공 경영관리본부장(오른쪽)과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또 아시아나항공 임직원들이 봉사활동을 펼치는 보육원, 장애인 거주시설 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기관에도 쌀 124포대(1240kg)가 전달된다.
 
특히, 이번 전달식에서 구입된 쌀은 아시아나항공이 지난 2006년부터 1사 1촌 자매결연을 맺어 인연을 이어오고 있는 강원도 홍천 산초울 마을에서 재배돼 그 의미를 더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오근녕 경영관리 본부장은 "임직원들이 하나eho 모은 바자회 수익금을 의미 있는 곳에 쓸 수 있게 되어 보람을 느낀다"며 "주변 이웃을 돌아보고 따뜻한 정을 함께 나눌 수 있는 뜻깊은 연말연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강서구와 인천지역 내 복지기관을 대상으로 매주 금요일 '임직원 릴레이 봉사활동'을 지속 전개 하는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