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류중일 감독, 10일 포항 홈경기 전 사인회 개최
입력 : 2013-05-06 16:18:37 수정 : 2013-05-06 16:21:35
류중일 삼성 라이온즈 감독. (사진제공=삼성라이온즈)
 
[뉴스토마토 이준혁기자] 프로야구단 삼성 라이온즈의 류중일 감독이 처음 야구를 시작한 포항에서 홈경기에 앞서 사인회를 개최한다.
 
삼성 라이온즈는 포항 홈 3연전 첫 날인 10일 오후 5시30분부터 야구장 앞 분수대에서 류 감독이 30분간 특별 사인회를 갖는다고 6일 밝혔다.
 
프로야구계에서 선수가 아닌 감독이 직접 사인회를 여는 경우는 매우 드물다. 삼성 구단에 따르면 류 감독은 고향의 야구 팬들을 위해 이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포항 출신으로 포항에서 어린 시절을 보내던 류 감독은 중앙초등학교 5학년 재학 중 교내 야구부가 해체되자 대구로 전학했다.
 
류 감독은 “내가 자라나고 처음 야구를 시작했던 곳이라 포항에 애착이 크다"며 "포항 송도해수욕장은 어린 시절의 나에겐 놀이터와 같은 곳이었다”고 말했다.
 
만약 10일 경기가 비로 취소될 경우 류 감독의 사인회는 12일 오후 4시부터 30분간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한편 삼성은 올 시즌 두 번째인 포항 3연전을 위해서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우선 10일은 경기에 앞서 산새소리 유치원생이 애국가를 부른다.
 
이튿날인 11일에는 경기 전 심창민과 김상수가 오후 4시10분부터 30분까지 사인회를 열고 새롬 유치원생이 애국가를 부른다. 이날 경기 전 시구는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시타는 장화익 대구지방노동청장이 맡는다.
 
이밖에도 포항 3연전 동안 '라이온즈 애니 퀴즈', '라이온즈 토크', '축하축하 이벤트', '선물팡팡', '대백 MVP' 등 여러가지 이벤트가 진행되며 포토타임 및 사인볼 증정 행사도 예정돼 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준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