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세코, 7년 연속 세계일류상품 선정
입력 : 2012-12-12 10:07:10 수정 : 2012-12-12 10:09:07
[뉴스토마토 김세연기자] 파세코(037070)는 자사의 심지식 석유난로와 열풍기(토페도히터)가 지식경제부가 주관하는 '2012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특히, 심지식 석유난로는 지난 2006년 이후 7년 연속, 열풍기는 지난 2011년 이후 2년 연속 선정됐다.
 
두 제품 모두 중동과 유럽 등 해외시장에서의 지속적인 수요가 발생하고 있으며, 심지식 난로의 경우 전세계 약 50%의 시장 점유율을 확보하고 있다.
 
미국(UL), 캐나다(CSA), 프랑스(NF) 등 선진국의 수출규격도 취득해 품질과 안정성 모두를 인정받은 점이 수상을 이끌었다.  
 
파세코는 "중소기업으로 다년간 꾸준히 임명된 세계일류상품을 두 가지나 보유하고 있다는 것은 굉장히 이례적인 일"이라며 "향후에도 차별화된 제품 개발 및 해외시장 확대에 주력해 동종 분야 수출산업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지경부가 선정하는 세계일류상품은 수출 주도 대표 상품을 육성하기 위한 공식인증으로 세계시장점유율 5위 이내의 기준에 의해 선정되고 선정된 제품의 경우 직접적인 국내외 홍보 지원은 물론, 기술개발, 금융 등 타 지원제도와 연계한 간접지원을 받게된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김세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