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업계 조문단, 연평도 순국장병 합동분향소 조문
입력 : 2010-11-25 16:17:2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김종화기자] 권홍사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 회장을 비롯한 건설업계 조문단이 25일 오후 북한의 연평도 해안포 도발로 전사한 故서정우(21)하사와 故문광욱(20)일병의 합동분향소가 마련된 경기도 성남 국군수도병원 장례식장을 합동 조문하고 희생 장병들의 넋을 위로했다.
 
 
조문단은 권 회장, 박덕흠 대한전문건설협회 회장, 김명국 대한설비건설공제조합이사장, 송용찬 건설공제조합 이사장, 대한건설협회 임직원 등으로 구성됐다.
 
권 회장은 "북한의 무모한 무력 도발로 고귀한 생명들이 희생을 당했다"며 "정부는 이같은 북한의 도발이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단호한 조치를 취하는 데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조문단은 이어 인천광역시와 해병대사령부에 피해복구와 희생 장병 및 민간인들을 위해 써달라며 각각 5000만원씩 1억원의 위로금을 전달했다.
 
뉴스토마토 김종화 기자 justin@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종화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