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4억달러 규모 해외 ABS 발행
입력 : 2020-12-04 18:07:48 수정 : 2020-12-04 18:07:48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롯데카드가 4억달러 규모 해외 ABS(자산유동화증권)를 발행했다고 4일 밝혔다.
 
신용카드 매출채권을 기초자산으로 발행된 이번 ABS는 일본계 은행인 미즈호가 단독 투자자로 참여했다. 평균 만기는 3년이다. 
 
조달된 자금은 기존 차입금 상환 및 운영에 사용할 예정이다. 통화 및 금리 스와프를 통해 환율과 금리 변동에 따른 리스크 요인도 제거했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MBK 파트너스의 인수 이후 높은 자산 건전성 및 재무 안전성을 유지한 점을 높게 평가 받아 해외 ABS 발행에 성공했다"며 "앞으로도 자금 조달 방법 다변화를 통한 안정적인 유동성 확보와 조달 비용 절감 노력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카드가 4억달러 규모의 해외 자산유동화증권 발행을 성사시켰다. 사진은 롯데카드 본사. 사진/롯데카드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