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 스크린에도 'T맵'…SKT, '안드로이드 오토' 베타 서비스 선봬
최근목적지·즐겨찾기·주변검색·안심주행·항공지도 등 지원
입력 : 2020-12-03 10:09:13 수정 : 2020-12-03 10:09:13
[뉴스토마토 배한님 기자] 앞으로 자동차 스크린에서도 T맵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은 3일부터 내비게이션 서비스 T맵(T maps)의 안드로이드 오토 오픈 베타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구글플레이 스토어에서 T맵 '베타 테스터 참여'를 선택한 뒤 'T맵' 베타 버전(녹색 아이콘)으로 업데이트하면 된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구글이 제공하는 차량 내 미러링 서비스다.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의 주요 기능을 자동차 스크린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T맵 안드로이드 오토는 △최근목적지 △즐겨찾기 △주변검색 △안심주행 △경로안내 및 경로옵션 변경 △항공지도 등 T맵의 주요 기능을 지원한다.
 
T맵 안드로이드 오토는 HUD(Head up display), 계기판 클러스터에서 제공된다. 차량 디스플레이의 터치스크린이나 조그 핸들로도 조작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이번 오픈 베타 테스트로 축적된 이용자 데이터를 활용해 서비스의 완성도를 높여 오는 2021년 정식 버전을 배포할 계획이다. 
 
이종호 SK텔레콤 모빌리티 사업 단장은 "이번 T맵 안드로이드 오토 서비스를 통해 운전자들의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내비게이션 1위 사업자의 DNA를 자동차 오토 시장으로 전이해 운전자들에게 최고의 만족감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한님 기자 b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배한님

포털·게임 분야에서 읽기 쉬운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