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은 해명 “정말 그런 적 없어, 이 한마디 하고 싶다”
입력 : 2021-06-13 01:04:27 수정 : 2021-06-13 01:04:27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에이프릴 멤버 이나은이 이현주 왕따설에 대해 해명을 했다.
 
이나은은 11일 오후 공식 팬카페를 통해 안녕하세요. 이나은입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나은은 그동안 입장을 말씀드리지 않은 가장 큰 이유는 에이프릴을 위해 회사의 대응을 믿고 기다렸기 때문이다팀을 위해 개개인이 대응하는 것이 적절치 않다고 생각했고 지금도 이 생각은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많은 분들이 사실과 다른 부분을 믿어 더 이상의 억측을 막아야 하는 것도 팬들을 위한 내 연락이라 생각했다그동안의 일들을 일일이 언급하고 싶지 않았지만 정말 그런 적이 없다고 아니라고 꼭 이 한마디는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또한 “2015517살에 연습생으로 들어와 3개월 밖에 연습하지 못한 채 8월에 무대에 섰다. 낯선 상황에 잘 적응하는 것은 오롯이 내 몫이었다어린 나이에 데뷔해서 미숙하고 서툴렀던 부분들이 정말 많았다. 7년간 활동을 하며 매 순간 솔직한 이나은을 보여드리려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나은은 끔은 너무 솔직하고 정직한 제 마음을 표현해 부끄러웠던 적도 있었지만, 많은 사랑을 받았기에 여러분께 다가갈 수 있었이번 일을 겪으며 공인이 주는 무게감을 배웠다. 매 순간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며 인내하는 것이 전부였다고 했다.
 
끝으로 이나은은 이 일을 계기로 제가 많이 부족한 건 아닌지 스스로에게 묻고 또 물었. 답은 제 스스로가 더 당당한 사람이 되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앞으로 자신을 더욱 사랑하고 발전하는 모습으로, 공인으로 보다 성숙한 모습으로 여러분 앞에 다가서겠다. 지금까지 저를 믿고 기다려줘 정말 고맙다는 말 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나은 해명. 사진/뉴시스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