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9일 민주당 지도부와 간담회…"원활한 국정운영 소통"
코로나19 위기극복, 9월 정기국회 과제 등도 논의
입력 : 2020-09-08 16:50:30 수정 : 2020-09-08 16:50:30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9일 이낙연 대표 등 더불어민주당 신임 지도부를 청와대로 초청해 간담회를 갖는다. 이 대표의 취임을 축하하며 9월 정기국회를 앞두고 당 지도부를 격려하는 차원으로 해석된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8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간담회는 원활한 국정운영을 위한 소통을 위해 마련됐다"면서 "코로나19 위기 극복, 정기국회 국정과제 실현을 위한 법안 및 예산안 논의 등이 있을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간담회에는 민주당에서 이낙연 대표, 김태년 원내대표, 박광온 사무총장, 한정애 정책위의장 등이 참석한다. 청와대 측은 노영민 비서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서훈 국가안보실장, 최재성 정무수석 등이 자리한다.
 
한편 이번 간담회는 오찬이 아닌 차담회 형식으로 진행된다. 최근 코로나19 재확산 상황 등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제1차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에 참석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함께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