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플갱어 가족 어버이날 이벤트 ‘최고의 1분’
2020-05-04 10:27:22 2020-05-04 10:27:22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도플갱어 가족의 꽃향기 가득 어버이날 이벤트가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5 4일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5 3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328자유롭게 날 수 있도록편은 전국 기준 12.5%(2)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와 함께 최고 시청률은 13.8%까지 치솟았다.
 
이날 방송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도플갱어 가족의 몫이었다. 어버이날을 맞이해 꽃을 한 아름 들고 할아버지, 할머니를 위한 특별한 이벤트를 준비한 이들 가족의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도 큰 감동을 선사한 것이다.
 
경완 아빠는 어버이날 맞이 부모님을 찾아 뵙는 겸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으로 큰 피해를 입은 화훼 농가를 돕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 직접 꽃으로 변한 경완 아빠와 연우, 하영 남매는 할아버지, 할머니를 위한 꽃길을 준비하는 것은 물론 포토존, 꽃다발 선물 등 꽃향기 가득한 이벤트를 완성했다.
 
이를 본 할아버지, 할머니는 이벤트에 대해 고마워하면서도 경완 아빠가 지금까지 준 최고의 선물이 ‘KBS 입사라고 말했다. 도경완은 고등학교 자퇴 후 홀로 호주에 가 아르바이트를 하며 유학 생활을 하고, 한국에 돌아온 뒤 공군사관학교에 입학하고도 또 자퇴를 했다. KBS 입사 전까지, 우여곡절이 가득했던 경완 아빠의 젊은 시절에 걱정이 컸던 할머니의 진심이 시청자들의 마음도 먹먹하게 만들었다.
 
또한 할머니는거기다 또 장윤정과 결혼도 해줘서 예쁘게 아들, 딸 낳아주니 지금은 고마울 뿐이라며 도플갱어 가족의 존재 자체가 최고의 효도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연우, 하영 남매가 할아버지, 할머니에게 보여주는 특급 애교에서는 분당 시청률이 13.8%까지 치솟으며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
 
할아버지, 할머니는 물론 시청자들의 입가에도 웃음꽃이 가득한 시간이었다. 웃음과 감동은 물론 화훼 농가를 돕자는 메시지까지 전달한슈돌이 앞으로는 또 어떤 즐거움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을지 기대가 더해진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 15분 방송된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경완. 사진/KBS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