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내수주 투자전략은?-한국證
입력 : 2014-03-27 07:13:56 수정 : 2014-03-27 07:18:05
[뉴스토마토 이혜진기자] 한국투자증권은 27일 내수소비업종에 대해 4월까지는 보수적으로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최선호주로는 코웨이(021240)아모레퍼시픽(090430)을 제시했다.
 
여영상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소비 경기 개선에 대한 확신이 없고, 중국 소비 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까지 더해져 아직은 보수적 대응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1분기 내수 실적 모멘텀이 견고하고, 중국 소매판매 부진이 손익에 미치는 영향이 제한적인 종목군에 주목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 연구원은 "화장품 업종은 지난해 바닥을 지나 1분기 실적 턴어라운드가 예상된다"며 "음식료 업종은 곡물 가격 상승에 대한 우려가 있지만 가격 결정력이 회복되는 구간에서는 마진 훼손이 크지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
 
여영상 연구원은 이어 "4월 최선호주로 견고한 내수 실적과 차별화된 스토리를 보유한 아모레퍼시픽과 코웨이를 추천한다"며 "차선호주로는 이마트(139480), 유한양행(000100), 롯데칠성(005300), 영원무역(111770)을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이혜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