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금리인하 영향 예상보다 적어..목표가↑-하나대투證
입력 : 2012-05-07 08:16:32 수정 : 2012-05-07 08:19:17
[뉴스토마토 김현우기자] 하나대투증권은 7일 기업은행(024110)이 금리인하에 따른 영향을 적게 받았다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1만7800원에서 1만8500원으로 상향했다.
 
한정태 하나대투증권 연구원은 “작년에 기업은행이 대출금리 인하 등 친중소기업 정책을 표명하면서 실적에 대한 우려가 컸지만, 1분기 실적을 보면 예상보다 대출금리 인하 영향이 미미하다”며 “올해 순이익 전망치를 1조2256억원에서 1조4266억원으로 상향조정한다”고 설명했다.
 
한 연구원은 “올해 기업은행 자기자본이익률(ROE)을 11% 내외로 볼 때, 주당순자산가치(PBR) 0.56배는 저평가 영역”이라고 설명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5.22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기업은행(24110)11,00010,550(-4.09%)
BGF(27410)5,06010,400(105.53%)
쿠쿠홀딩스(192400)17,30033,250(92.2%)
농우바이오(54050)12,00015,600(30%)
AK홀딩스(6840)19,50025,250(29.49%)

  • 김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