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마진하락과 이자이익 감소가 리스크-KB證
입력 : 2012-05-07 08:13:53 수정 : 2012-05-07 08:14:36
[뉴스토마토 송지욱기자] KB투자증권은 7일 기업은행(024110)에 대해 추가적인 주가상승을 위해서는 견조한 대출 성장률과 대손비용 안정화, 비용 효율성 유지 등 성장세 확보가 필수적이라고 진단했다. 다만 이번 분석에서는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가 1만6000원을 유지했다.
 
심현수 KB투자증권 연구원은 "1분기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전년동기대비 각각 6.1%, 8% 감소한 6206억원, 4711억원으로 이익 규모 성장세가 둔화됐다"며 "특히 순이자마진(NIM)은 지난 4분기 하락을 감안했을 때 리스크 요인이다"고 판단했다.
 
심 연구원은 "다만 대손 관련 지표가 안정돼 이익규모 훼손 정도를 희석하고 있다"며 "그러나 수익성 유지를 위한 성장세 시현이 주가 상승의 선결 조건인 만큼 이자이익 감소를 상회하는 대출 성장이 필수적"이라고 진단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5.28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기업은행(24110)11,25010,750(-4.44%)
BGF(27410)5,10010,400(103.92%)
쿠쿠홀딩스(192400)17,15033,000(92.42%)
농우바이오(54050)11,80015,400(30.51%)
롯데지주우(4991)50,50065,000(28.71%)

  • 송지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