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김선동 욕하지 말았으면"
"오죽 절박하면... 통합진보정당 당명 지어달라"
입력 : 2011-11-23 15:03:51 수정 : 2011-11-23 15:05:13
[뉴스토마토 박수현기자] 유시민 국민참여당 대표는 23일 "김선동 의원을 욕하지는 말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유 대표는 이날 오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대한민국 역사에서 처음으로 외국과의 조약비준안을 날치기 처리했다"며 한나라당의 한미FTA 비준안 강행처리를 비난했다.
 
이어 "김 의원이 오죽 절박하면 그렇게까지 했을까 싶네요"라고 안타까움을 표시했다.
 
김 의원은 지난 22일 오후 한나라당의 '날치기'에 반발, 국회 본회의장에서 최루탄을 터트린 바 있다.
 
한편 유 대표는 "진보합당 축하합니다. 새로 탄생하는 당 이름은 어떻게 정하셨습니까"라는 트위터러의 질문에 "통합진보정당 당명공모를 시작하는데 트친 여러분이 작명 좀 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고 부탁하기도 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수현

안녕하세요 박수현 기자입니다. 열심히 듣고 꼼꼼히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