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오늘의집 '오세페' 방문객 930만…전년비 구매자 13%↑
상품 큐레이션으로 매출 끌어올려
거래액 행사전 대비 85% 급증
2024-02-29 10:18:06 2024-02-29 10:18:06
[뉴스토마토 변소인 기자] 라이프스타일 슈퍼앱 오늘의집의 연중 최대 쇼핑 축제인 '오늘의집 세일 페스타'에서 13일간 누적 방문객 수 930만명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 성과를 거뒀습니다.
 
(이미지=오늘의집)
 
오늘의집은 이번 오세페에서 방문객 수가 지난해 2월 오시즌위크 행사 대비 약 22% 늘었고, 같은 기간 구매자도 13% 증가했다고 29일 밝혔습니다. 거래액은 행사 전 일평균 거래액 대비 85% 높아졌습니다.
 
오세페는 지난해까지 진행했던 세일축제 오시즌위크를 새롭게 단장해 만든 오늘의집 대표 세일 프로모션입니다. 이번 오세페를 통해 고객은 쇼핑의 즐거움과 혜택을, 입점 파트너사는 매출 증대 효과를 누렸습니다.
 
이번 오세페에서는 '매일 사는게 즐겁다'라는 테마에 걸맞게 일상에서 매일 사용하는 상품 구매가 많았습니다. 식품 카테고리는 지난해 동기간 대비 거래액이 143% 상승했으며 생필품 거래액도 각각 57% 늘었습니다. 이와 함께 봄을 맞아 집안 분위기 변화에 필요한 패브릭, DIY·공구, 홈데코·조명 카테고리가 인기를 끌었습니다.
 
가구나 생필품뿐 아니라 가전도 오늘의집에서 구매하는 고객이 늘었습니다. 신학기를 맞아 특별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 가전, 디지털·PC 카테고리도 평소 대비 각각 200%, 140% 거래액이 상승했습니다.
 
오늘의집은 오세페 흥행의 이유로 라이프스타일 전 카테고리의 다양한 상품을 차별화된 큐레이션을 통해 고객에게 선보인 것을 꼽았습니다. 경쟁력 있는 소상공인 파트너사들이 우수한 상품을 소개했고, 국내 대표 브랜드 40여 곳이 브랜드 세일을 진행하며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습니다. 많은 고객이 오세페를 찾으며 입점 브랜드는 단기간에 매출 향상과 브랜드 인지도 상승을 누릴 수 있었습니다.
 
또한 타임특가, 원데이 특가 등 오세페 기간 한정으로 진행한 다양한 특가 코너나 풍성한 할인 쿠폰 및 적립 혜택도 고객 만족도가 높았습니다. 특히 3시간 타임특가로 진행된 사브르의 커트러리 세트와 까사미아의 캄포베이직 4인 소파는 짧은 시간에도 불구하고 오늘의집 판매 이래 최고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정운영 오늘의집 커머스부문 총괄은 "오늘의집의 새로운 쇼핑축제 오세페를 많은 고객이 찾아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매년 2월과 8월에 진행되는 오세페를 통해 고객에게는 쇼핑의 즐거움을, 파트너사에게는 매출 확대의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변소인 기자 byline@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나볏 중기IT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