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비비안, 작년 영업익 전년比 302%↑
매출액 4년 만에 2000억원대 회복
2023-03-27 09:09:35 2023-03-27 09:09:35
(로고=비비안)
 
 
[뉴스토마토 고은하 기자] 비비안(002070)이 10년 만에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했습니다. 매출도 2000억원대를 회복하며 성과를 거뒀습니다.
 
27일 비비안에 따르면 작년 연결기준 누적 영업이익 57억1271만원을 거둬 전년 동기대비 302.5% 늘어난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130억5215만원으로 13.4% 증가했습니다.
 
비비안 관계자는 "생산 효율 극대화에 따른 원가 절감 및 제품 품질력 향상과 꾸준한 신제품 라인업 확대로 호실적을 거뒀다"며 "4년 만에 매출액 2000억원대 회복과 영업이익도 지난 2012년 이후 10년 만에 최대 실적"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아울러 다년간 축적된 상품 및 매장 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지역·매장별 특성에 맞도록 구색을 최적화해 실적 기반을 다졌습니다.
 
유통별 차별화된 브랜드 기획을 통해 온라인과 홈쇼핑, 신규 사업 등에서 골고루 매출 신장도 나타냈습니다. 특히 신규 사업부의 경우 전년 대비 115%에 달하는 매출 성장을 보였습니다. 
 
홈쇼핑 부문 매출도 채널별 맞춤 브랜드 전략을 바탕으로 같은 기간 30% 이상 늘었습니다. 이밖에 비비안 사업부와 할인점 사업부도 각각 8%, 7% 증가해 전 부문에 걸친 고른 성장을 이뤘습니다.
 
손영섭 대표는 "작년 녹록지 않은 여건에서도 효율적 상품 운영과 차별화된 제품 라인업으로 호실적을 냈다"며 "올해에는 원가 절감과 생산목표 달성 등 체질 개선을 통해 수익성 향상 및 흑자 지속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고은하 기자 eunha@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강영관 산업2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