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비안, 걸그룹 앨리스 모델 발탁
젊고 트렌디한 브랜드 이미지 강화
2023-03-02 09:17:34 2023-03-02 09:17:34
걸그룹 앨리스 비비안 화보. (사진=비비안)
 
[뉴스토마토 고은하 기자] 비비안(002070)이 인기 아이돌 걸그룹 앨리스(ALICE)를 새 모델로 발탁했습니다. 창립 66년 만에 아이돌 그룹을 광고모델로 선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2일 비비안에 따르면 이번 시즌부터 MZ세대에 걸맞는 다채로운 매력을 지닌 앨리스를 브랜드의 뮤즈로 선정했습니다.
 
비비안의 새 얼굴이 된 앨리스는 앞으로 2년간 '잇츠 마이 핏(It’s My Fit)'이라는 브랜드 슬로건에 맞게 화보 콘셉트를 소화할 계획입니다.
 
지난 2016년부터 비비안은 잇츠 마이 핏이라는 브랜드 메시지를 통해 여성의 당당함을 적극 응원하고 있습니다. 내 안의 '인핏(In Fit)'으로 자신감 있는 '아웃핏(Out Fit)'을 연출할 수 있다는 의미로 앨리스가 보여준 솔직하고 자신감 있는 모습이 브랜드에 적합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손영섭 비비안 대표는 "창립 66년 이래 아이돌 그룹을 광고모델로 발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앨리스가 지닌 활기찬 에너지와 자사가 만들어 나갈 당당한 여성의 이미지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고은하 기자 eunha@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강영관 산업2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