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윤 대통령, 투르크메니스탄 상원의장 접견…"상호보완적 경제구조"
2022-11-29 17:31:15 2022-11-29 17:31:15
윤석열 대통령이 29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상원의장을 접견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한국을 공식 방문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상원의장과 접견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에서 베르디무하메도프 상원의장과 만나 올해 수교 30주년을 맞는 양국 관계 발전 및 경제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대통령실 이재명 부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윤 대통령은 베르디무하메도프 상원의장의 방한을 환영하면서 "세계 4위의 천연가스 매장량을 자랑하는 자원 부국인 투르크메니스탄과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한국은 상호보완적 경제 구조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또 지난 30년간 양국 간 협력이 다양한 분야에서 꾸준히 발전해왔고, 특히 베르디무하메도프 상원의장이 2007년 2월부터 올해 3월까지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으로 재임하는 기간 협력이 크게 확대된 점을 평가했다고 이 부대변인은 전했다.
 
베르디무하메도프 상원의장은 "투르크메니스탄의 주요 에너지·인프라 분야 사업에 한국 기업들의 참여가 더욱 확대되기를 기대한다"며 한국 기업이 담당한 투르크메니스탄 에너지·인프라 사업의 성공적 이행 사례를 언급했다.
 
이어 스포츠·관광·의료 분야에서 협력을 확대하기를 희망한다면서 투르크메니스탄이 한국어 보급과 교육에 힘쓰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대통령실은 "양측은 한국과 중앙아시아 간 협력 확대의 필요성에 공감했다"며 내년 투르크메니스탄 아쉬가바트에서 열릴 '제16차 한-중앙아 협력 포럼'의 성공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베르디무하메도프 상원의장은 윤 대통령의 투르크메니스탄 방문을 초청하는 세르다르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의 친서를 전하기도 했다.
 
윤 대통령은 이에 대해 사의를 표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연합뉴스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고재인 산업1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