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화재 우려' SK매직 식기세척기…"자발적 리콜 실시"
2010년 1월~2018년 7월 생산 16개 모델
모델명·제조일자 확인…발화 원인 부품 교체
2022-11-28 11:00:00 2022-11-28 11:08:59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SK매직이 화재 우려가 있는 자사 식기세척기 13만7000대를 대상으로 자발적 리콜에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SK매직이 2010년 1월부터 2018년 7월까지 생산한 6인용 식기세척기 16개 모델에 대해 자발적 리콜(무상수리)을 한다고 28일 밝혔다.
 
문제가 된 식기세척기 모델은 SK매직이 동양매직이던 시절 생산·판매한 제품들이다. SK네트웍스는 2016년 11월 동양매직을 인수해 현 SK매직을 설립한 바 있다.
 
리콜에 해당하는 모델에 대해서는 화재 원인으로 지목된 부품 무상 수리를 할 계획이다.
 
리콜 대상 모델은 제품 상단에 부착된 표시사항에서 모델명과 제조일자를 확인해 알 수 있다. 제품이 노후해 표시사항을 식별하기 어려운 경우 SK매직 홈페이지를 방문하거나 고객센터에 연락하면 된다.
 
국표원이 지정한 사고조사센터(전기안전연구원·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에 따르면 화재의 주원인은 식기세척기 작동 시 발생한 고온의 습기(수분, 거품 등)가 건조 팬 모터로 장기간 반복 유입됐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이 습기가 모터 권선(코일)을 열화시켜 합선 발생으로 이어졌기 때문이다.
 
SK매직 자체 조사 결과 또한 습기가 화재 원인으로 지목됐다. 제품 노후 및 전용세제가 아닌 일반세제 오사용으로 거품이 과도하게 발생하면서 모터부에 습기가 들어간 것이 화재 원인이라는 분석이다.
 
이에 SK매직은 이미 해당 제품 판매량 18.6%의 부품을 교체하는 등 자체 리콜을 추진 중이었다.
 
국표원은 리콜 제품이 온라인몰이나 지역 중고가전 판매점에서 거래되지 않도록 해당 사업자 및 전국 시·도에 관련 협조 요청을 한다는 방침이다.
 
이위로 국표원 제품안전정보과장은 "전기설비 및 전기제품을 대상으로 정기적 전기안전 점검 활동을 하는 한국전기안전공사와 협력해 리콜 대상 제품을 사용하는 소비자를 확인하겠다"며 "SK매직의 자발적 리콜을 효과적으로 수행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SK매직이 2010년 1월부터 2018년 7월까지 생산한 6인용 식기세척기 16개 모델에 대해 자발적 리콜(무상수리)을 한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은 화재 우려 식기세척기 리콜 수거 대상. (출처=산업통상자원부)
 
세종=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규하 경제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