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오세훈, 호치민서 한복입고 관광 세일즈
베트남서 ‘뷰티·패션·K팝’ 서울관광 재도약 프로모션
호치민 젊은 세대 공략 메이크업·헤어 아티스트 무대
오 시장, 런웨이 등장…서울관광 팁 호치민에 소개
2022-08-02 13:56:44 2022-08-02 13:56:44
[뉴스토마토 박용준 기자] 아세안 전략도시를 방문 중인 오세훈 서울시장이 싱가포르에서 베트남으로 이동해 서울 관광을 알린다.
 
오 시장은 2일 오후(현지시간) 베트남 호치민을 공식 방문해 젬센터(Gem Center)에서 서울시가 개최한 ‘마이 소울 서울(My Soul Seoul)’ 행사에 참석한다.
 
행사는 1000여 명의 관객이 참석해 서울의 ‘뷰티·패션·K팝’을 주제로 열린다. 호치민의 젊은 세대를 공략하는 국내 유명 메이크업 아티스트 소정, 헤어 아티스트 기우의 무대와 서울의 스트리트 패션부터 한복까지 K패션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미니 패션쇼 등으로 꾸며진다. 
 
‘스트릿 우먼 파이터’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댄스크루 '훅(HOOK)'과 인기 아이돌 하이라이트의 콘서트가 열려 호치민 한류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댄스·뷰티 등 다양한 체험을 해볼 수 있는 홍보부스도 마련된다. 
 
오 시장은 이날 메인무대에서 열리는 ‘미니 패션쇼’에서 한복을 입고 런웨이에 깜짝 등장할 예정이다. 이어서 베트남 국민가수로 불리는 한국계 스타 하리원이 진행하는 ‘미니 토크’에 참여한다. 오는 6일 개장하는 광화문광장과 10일 개막하는 서울페스타 등 서울의 새로운 관광명소와 관광 팁을 소개하며 호치민 시민들에게 서울의 매력을 직접 알린다. 
 
오 시장은 “코로나 기간 닫혔던 관광길이 열리고 있다. 서울시는 곧 열리는 서울페스타, 서울뷰티로드 페스티벌을 비롯해 K매력을 알릴 수 있는 다양한 축제, 관광콘텐츠들을 마련했다”며 “재개장하는 광화문광장과 세계인이 사랑하는 한강 등 기존 명소들도 또 다른 모습으로 한층 업그레이드되고, 야간 관광명소도 대폭 늘어나 24시간 역동적인 서울을 즐기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서울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서울디자인한마당에서 한복을 홍보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오승주 사회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