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재 공식입장 “열애설 사실 아니다”
입력 : 2022-06-28 10:27:00 수정 : 2022-06-28 10:27:00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그룹 갓세븐 영재가 열애설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영재 소속사 써브라임 측은 27영재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 두 사람은 음악적 동료로 각자의 앨범에 참여했던 만큼 서로의 활동을 응원하는 중이라고 열애설을 일축했다.
 
앞서 27일 영재와 가수 러비가 약 1년째 열애를 이어오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지난 523일 발매된 갓세븐 미니 앨범 수록곡 드라이브 미 투 더 문에 영재와 러비가 공동 작사로 크레디트에 올라 있다. 영재는 지난해 12월 발매한 러비의 미니 앨범 타이틀 곡 우린 서둘러에 작사가이자 작곡가,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영재는 지난 21일 두 번째 미니 앨범 슈가를 발매했다.

 
영재 공식입장. (사진=써브라임)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