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투명 OLED에 담긴 NFT, 80억원 낙찰…디지털아트계 주목
레픽 아나돌 “투명 OLED 매우 흥미로운 디스플레이”
투명OLED, 모빌리티·사이니지·홈 인테리어 등 접목
입력 : 2022-05-25 10:00:00 수정 : 2022-05-25 10:00:00
[뉴스토마토 오세은 기자] LG디스플레이(034220)의 투명 OLED로 구현한 첫 대체불가토큰(NFT) 작품이 경매에서 620만달러(약 80억원)에 낙찰되며 글로벌 디지털아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25일 LG디스플레이에 따르면 ‘인류의 중요한 기억’으로 명명된 이 작품은 회사가 세계적 미디어 아티스트 ‘레픽 아나돌’과 협업해 민간 우주비행 프로젝트 ‘인스퍼레이션4’에서 수집한 데이터를 인공지능으로 재해석해 만든 첫번째 투명 OLED NFT 작품이다. 
 
우주선의 오디오, 비디오, 탑승자 건강 정보 등 각종 비행 데이터를 인공지능 알고리즘이 분석하고 재해석해 시각화한 것으로, 수많은 색상의 점과 선이 모인 입체적 형상이 물결치듯 화면을 메우며 우주에 대한 인류의 도전을 표현한다.
 
레픽 아나돌은 “투명 OLED는 기존의 틀에서 벗어나 새로운 시각으로 관람객들과 소통할 수 있어 아티스트에게 매우 흥미로운 디스플레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 NFT 작품은 최근 경매에서 620만달러(약 80억원)에 낙찰됐으며, 낙찰자에게는 LG디스플레이의 투명 OLED에 NFT 작품이 담겨 전달될 예정이다. 작가의 뜻에 따라 경매 수익의 30%는 미국 세인트주드 어린이병원에 기부될 예정이다.
 
투명 OLED는 백라이트 없이 스스로 빛을 내는 OLED의 장점을 극대화한 기술로 기존 유리창을 대체할 수 있을 만큼 투명도가 높고, 얇고 가벼워 모빌리티, 사이니지, 건축, 홈 인테리어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 폭넓게 적용되고 있다. 현재 대형 투명 OLED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LG디스플레이가 양산 중이다. 
 
진민규 LG디스플레이 라이프 디스플레이 프로모션담당은 “투명 OLED로 전에 없던 새로운 고객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솔루션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가 세계적 미디어 아티스트 레픽 아나돌과 협업해 만든 첫 번째 투명 OLED NFT 작품을 관람객이 살펴보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오세은 기자 os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6.29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LG디스플레이(34220)15,00014,600(-2.67%)
와이투솔루션(11690)8641,455(68.4%)
신도리코(29530)31,70036,350(14.67%)
KH 필룩스(33180)1,5151,700(12.21%)
경동나비엔(9450)40,90045,850(12.1%)

  • 오세은

지치지 않고 설렘을 잊지 않고 믿음을 저버리지 않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