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중흥그룹과 미국 건설시장 재진출
루이스빌시와 협력관계 구축…빠른 사업 개발 추진
입력 : 2022-05-05 13:06:31 수정 : 2022-05-05 13:06:31
대우건설이 미국 텍사스주 루이스빌시와 부동산 개발 관련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사진=대우건설)
[뉴스토마토 김현진 기자] 대우건설(047040)은 지난달 30일부터 5월9일까지 정원주 중흥그룹 부회장을 비롯해 대우건설 실무진들이 미국 텍사스주를 방문해 신규 주거사업에 대한 현지 상황을 파악하고 관련 기관과 MOU를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글로벌 중심인 미국 부동산 개발사업에 진출하기 위해 현지 사업여건을 확인하고 부지를 소유하고 있는 시관계자와 협약을 체결함과 동시에 추가적인 사업 기회를 찾기 위해 마련됐다.
 
우선 대우건설은 현지시간 기준 5월3일에 텍사스주 댈러스 북측에 위치한 루이스빌(Lewisville)시 관계자들과 면담하고 시의회의사당에서 부동산 개발 관련 포괄적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대우건설과 루이스빌시는 상호이익이 되는 협력관계를 구축해 빠른 사업 개발 추진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텍사스주는 저렴한 생활비와 주거비용, 반도체를 비롯한 첨단산업의 지속적인 유입으로 지속적으로 인구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위성도시 부동산 개발사업이 활성화돼 있어 대우건설과 중흥그룹은 텍사스주의 개발사업에 참여하기로 결정했다.
 
현지 출장단은 루이스빌시와의 MOU 체결 외에도 텍사스주 내 오스틴(Austion)시, 프리스코(Frisco)시와 록허트(Lockhart)시, 캐럴턴(Carrolton)시를 잇달아 방문해 시 관계자들과 면담하고 지역의 신규 개발사업이 가능한 부지와 현지 여건 등을 직접 확인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 MOU 체결은 개발사업에 대한 노하우가 풍부한 중흥그룹과 마이애미 실버타운, 맨해튼 트럼프타워 등 미국 시장에서의 경험을 가진 대우건설이 함께 추진하며 시너지를 본격화했다는 점에 있다"며 "해외 시장 포트폴리오도 다양화될 수 있다는 점에서 이번 사업 추진을 글로벌 건설리더로 성장하는 초석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김현진 기자 khj@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18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대우건설(47040)5,4104,590(-15.16%)
HJ중공업(97230)6,8108,820(29.52%)
삼부토건(1470)2,0802,405(15.62%)
HDC랩스(39570)8,7409,590(9.73%)
남광토건(1260)10,95011,500(5.02%)

  • 김현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