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호 사장 등 KAI 경영진, 3.7억원 자사주 매입
"책임 경영·미래 성장 자신감…내년 '퀀텀 점프'의 해"
입력 : 2021-12-30 15:03:44 수정 : 2021-12-30 15:03:44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한국항공우주(047810)산업(KAI)은 안현호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 34명이 자사주를 매입했다고 30일 밝혔다.
 
자사주 매입 규모는 총 1만2000여주로 금액으로는 약 3억7000만원이다.
 
KAI는 내년 새로운 성장 기회를 창출하고 미래사업 선점을 위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KAI 본사 전경. 사진/KAI
 
한국형 전투기 KF-21 초도비행을 비롯해 소형무장헬기(LAH) 체계개발 초도 양산 계약, 상륙공격 헬기 체계개발 계약 등을 앞두고 있다.
 
또한 한국형 위성항법시스템(KPS) 사업과 발사체 고도화 사업 참여를 준비하고 있으며, 미국 전술훈련기 등 세계 시장 진출로 완제기 수출 1000대에 도전하고 있다.
 
KAI는 "자사주 매입은 경영진의 책임 경영과 항공 우주산업의 미래 성장에 대한 자신감이며, 내년은 미래 먹거리 창출과 성장을 위해 도약하는 퀀텀 점프의 해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6.30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한국항공우주(47810)54,60067,000(22.71%)
금호에이치티(214330)1,3752,265(64.73%)
동양피스톤(92780)4,9806,510(30.72%)
케이비아이동국실업(1620)605769(27.11%)
디아이씨(92200)4,1654,850(16.45%)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