룽투코리아, 열혈강호 P2E로 미르4에 도전…시총은 저평가-KTB
입력 : 2021-11-10 08:47:56 수정 : 2021-11-10 08:47:56
[뉴스토마토 이될순 기자] KTB투자증권은 10일 룽투코리아(060240)에 대해 열혈강호와 검과마법을 위메이드 위믹스 코인 기반의 NFT P2E게임으로 글로벌 출시 예정이라며 위믹스 기반 출시 게임사 중 가장 저평가돼 있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김재윤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미르4 유저가 단기간 급증한 요인은 게임내에서 암호화폐를 채굴할 수 있는 P2E 구조 때문”이라며 “열혈강호도 동일한 P2E 구조를 채택해 미르2 유저는 열혈강호로 자연스럽게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그는 열혈강호는 위믹스를 통해 미르4의 약 100만명(동시접속자수 기준)에 달하는 유저를 공유할 수 있는 구조라고 설명했다. 현재 위믹스 기반의 게임이 다양하게 출시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게임성보다는 신작 출시에 따른 채굴 난이도의 상대적 하락이 유저 유입의 중요한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재윤 연구원은 “위믹스 기반 게임에 유입되는 유저수는 게임별로 큰 차이를 보이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각 게임별로 비슷한 수준의 유저가 유입될 경우, 현재 1854억원 규모의 시가총액을 기록 중인 룽투코리아가 가장 매력적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이어 “룽투코리아는 위메이드트리 지분 10%를 보유 중으로 위메이드와 위메이드트리의 흡수합병 시 룽투코리아가 보유 중인 위메이드 지분 가치는 현재 기준 약 168억원 규모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이될순 기자 willb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5.17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룽투코리아(60240)5,7506,300(9.57%)
줌인터넷(239340)4,9509,680(95.56%)
투비소프트(79970)1,1952,165(81.17%)
씨이랩(189330)17,00028,650(68.53%)
링크제니시스(219420)7,07010,600(49.93%)

  • 이될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