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제약 '티지페논' 임상 4상 결과 SCI급 국제학술지 게재
스타틴 병용 투여군에서 중성지방 수치 감소
입력 : 2021-09-27 11:06:10 수정 : 2021-09-27 11:06:10
대원제약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제 '티지페논'. 사진/대원제약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대원제약(003220)은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제 '티지페논'의 임상시험 4상 결과가 SCI급 국제 학술지 '클리니컬 테라퓨틱스(Clinical Therapeutics)'에 게재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임상은 스타틴 단독 요법으로 중성지방 수치가 적절히 조절되지 않는 환자를 대상으로 한 다기관, 무작위배정, 이중눈가림, 평행 임상 연구로 수행됐다.
 
연구에선 국내 15개 기관의 복합형 이상지질혈증 환자 133명을 대상으로 스타틴 단독 투여군(이하 대조군) 대비 스타틴+티지페논 병용 투여군(이하 시험군)의 중성지방 감소 효과를 비교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투여 8주째 중성지방의 감소율이 시험군 45.58%, 대조군 1.11%로 나타나 스타틴 단독 투여군에 비해 티지페논 병용 투여군에서 중성지방 수치가 유의하게 감소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중성지방의 목표치 도달률 또한 시험군에서 4주차 51.67%, 8주차 65.57%로 대조군의 4주차 15.52%, 8주차 17.24% 대비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은 목표치 도달률을 나타냈다.
 
이 밖에도 초저밀도지질단백질-콜레스테롤(VLDL-C) 수치 역시 대조군 대비 시험군에서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감소했으며, 고밀도지질단백질-콜레스테롤(HDL-C) 수치는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증가해 고중성지방혈증 개선에도 효과가 있다고 입증됐다.
 
약물 이상반응에서는 시험군과 대조군 간 유의한 차이가 발견되지 않았다.
 
대원제약 관계자는 "7년 만에 국내에서 페노피브레이트 단일제로 진행된 전향적 무작위 대조 시험 연구라는 점, 티지페논의 중성지방 감소 효과를 다시 한 번 확인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라고 강조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