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환자중심 의료제품 안전 문화 조성 추진
환자단체와 협력강화 정기 간담회 개최
입력 : 2021-09-14 16:05:31 수정 : 2021-09-14 16:05:31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와 환자단체가 14일 충북 오송 식약처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식약처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환자가 사용하는 의료제품의 안전한 사용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환자단체 대표들과 14일 정기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간담회에선 △하반기 달라지는 의료제품 분야 주요 정책 △코로나19 백신·치료제의 개발 현황 △환자단체와 협력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으며, 환자단제들로부터 현장에서 의견을 청취했다.
 
김강립 처장은 "코로나19 상황으로 특히 많이 힘드셨을 환자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환자단체와 협력을 지속하고, 안전한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도입으로 코로나19 상황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식약처는 내년 확보된 예산으로 환자단체와의 소통 강화를 위한 워크숍 등 개최를 시작으로 환자단체가 요청한 협력사업, 공동 조사 등 수행 기반 확대를 위한 활동에 착수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시민사회와 함께 동반자적 입장에서 환자중심의 의료제품 안전 문화 형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