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 명정보기술과 MOU 체결
솔루션 및 하드웨어로 구성된 패키지 선보일 예정, 고객 편의성 향상 기대
입력 : 2021-09-02 10:32:02 수정 : 2021-09-02 10:32:02
[뉴스토마토 최성남 기자] 파수(150900)는 지난 1일 명정보기술(이하 명정보)과 ‘엣지컴퓨팅 기반의 문서가상화 솔루션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파수는 명정보와 체결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기반으로 하드웨어 일체형의 엣지컴퓨팅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고객 지원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파수-명정보 MOU(좌 이명재 명정보 대표, 우 조규곤 파수 대표). 사진/파수
파수와 업무협약을 맺은 명정보는 국내 최초로 하드디스크 수리와 데이터복구 사업을 시작한 기업으로, 데이터 복구 및 저장장치 등의 IT장비 유통을 전문으로 하고 있다. 전국 단위 유통망 및 기술지원 체계를 보유하고 있으며, 정보 보안 인식 확대 및 국가 안보 유지, 국내외 민간 및 공공 부문의 정보화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협약을 기반으로 파수는 자사 솔루션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필요한 하드웨어를 함께 제공하는 패키지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특히 문서가상화 기반의 엔터프라이즈 문서 플랫폼 ‘랩소디(Wrapsody)’에 엣지컴퓨팅을 접목한 신규 버전의 패키지 구성을 먼저 선보인다. 파수는 랩소디를 시작으로 DRM 등의 데이터 보안 솔루션으로 패키지 구성을 확장해 보다 안정적, 효율적으로 고객을 지원하고 고객의 편의성을 향상한다는 전략이다. 명정보 또한 파수와의 업무협약을 토대로 하드웨어 공급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이명재 명정보기술 대표는 “명정보는 서버 및 스토리지에 대한 뛰어난 기술력과 전국단위의 유통망 및 기술지원 체계를 갖추고 있다”며, “파수와의 이번 협약 체결은 명정보의 IT 장비 공급 사업 영역을 강화하는 의미있는 행보로, 향후 양사의 협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조규곤 파수 대표는 “고객들이 파수의 문서관리 플랫폼이나 보안 솔루션을 도입할 때 하드웨어를 함께 필요로 하는 경우가 많은데, 명정보와의 이번 협약을 통해 고객의 편의성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특히 문서가상화 솔루션 랩소디의 엣지컴퓨팅 기술의 신규 버전을 포함한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패키지가 고객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성남 기자 drks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성남

사랑은 높게, 우정은 깊게, 그러나 잔은 평등하게! 평등한 세상을 꿈꿉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