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 다 맞았는데…국내 '돌파감염' 사례 29명
경기 14명, 서울 5명, 제주 3명, 부산 2명, 대구·대전·경남·충북 1명
"극히 낮은 수준의 발생률, 의미 있는 수치로 보기 힘들다"
입력 : 2021-06-18 15:53:25 수정 : 2021-06-18 15:53:33
[뉴스토마토 이민우 기자] 코로나19 백신을 모두 접종한 뒤 또 확진된 감염 사례가 총 29건으로 나타났다.
 
박영준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팀장은 18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지난 14일 기준으로 국내에서 확인된 돌파감염 사례는 총 29건"이라고 밝혔다.
 
박영준 팀장은 "이 중 28명은 국내에서 접종 후 확진, 나머지 1명은 국외에서 접종한 사람이다"며 "국내 확진 28명은 지역별로 경기 14명, 서울 5명, 제주 3명, 부산 2명, 대구·대전·경남·충북 각 1명이다"고 말했다.
 
이어 "돌파감염은 엄밀히 따지면 추정사례로 보고 있다"며 "바이러스 노출 시점이 접종 후 14일 이전이라고 하면 최종적으로 돌파감염보다는 유효접종 이전에 노출돼서 감염된 것으로 판단하기가 적절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현재 전체 접종 건에 비해 발생률은 극히 낮은 수준"이라며 "의미 있는 수치로 보기 힘들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국내 총 29건의 돌파감염 사례가 확인됐다고 18일 밝혔다. 사진은 코로나 백신 소분하는 의료진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이민우 기자 lmw383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민우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