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로, 세계 증류주 1위…"작년 23.8억병 팔았다"
전년 대비 10%↑ 성장...20년 연속 세계 최다 판매 증류수
입력 : 2021-06-16 09:53:57 수정 : 2021-06-16 10:01:13
20년 연속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증류주 브랜드로 선정된 진로. 사진/하이트진로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하이트진로의 소주 제품들이 올해도 세계 판매 1위를 기록했다.
 
하이트진로(000080)는 소주의 통칭 브랜드 진로가 20년 연속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증류주 브랜드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영국의 주류전문매체 드링크 인터내셔널에 따르면 참이슬 등 하이트진로의 소주 제품의 지난해 판매량은 23억8250만병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약 10% 성장한 수준이다.
 
코로나19로 전세계 증류주 시장이 전년 대비 약 9% 감소한 상황에서 참이슬 등 한국 대표 소주가 전년 대비 10% 성장한 것은 매우 눈에 띄는 성과라는 게 하이트진로의 설명이다. 하이트진로는 셧다운으로 인해 가정용 시장 증가, 온라인·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활용한 브랜드 홍보활동 강화, 소주 음용의 다양화(소주 칵테일) 등 변화하는 환경에 유연하게 대응한 것이 주효했다고 평가했다.
 
특히 진로는 2위를 기록한 필리핀 1위 증류주 브랜드보다 3배 많은 판매량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 하이트진로는 20년 연속 전세계 증류주 판매 1위를 기념해 이날부터 한 달 간 공식 SNS 글로벌 페이지를 통해 경품을 증정하는 특별 감사 이벤트도 진행한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총괄 상무는 “대한민국 대표 소주 진로가 글로벌 증류주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강화해나갈 수 있는 가능성을 매년 확인하고 있다”며 “현지화 노력을 통해 미국, 러시아, 유럽 등 서구 국가들에서도 한국 소주가 대중적인 주류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승호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