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포스코인터내셔널, 해외 신재생 기자재 공급 '맞손'
해외 태양광 사업에 포스코인터내셔널 철강 기자재 공급·기술 지원
입력 : 2021-05-18 14:06:32 수정 : 2021-05-18 14:06:32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한국중부발전은 포스코인터내셔널과 해외 신재생 사업에 국산기자재를 공급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중부발전이 해외 신재생 사업을 추진함에 있어 전략적으로 국산기자재를 적용하고, 국내기업과 동반자적 성장 체계를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이는 철강기자재를 비롯해 국내 협력 기업과 제작한 태양광 트랙커 및 관련 기술지원까지 전략적으로 제공하는 구조다.
 
이로써 현재 급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신재생 에너지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협력모델을 구축해 국내 신재생 밸류체인(Value-chain)의 해외 신재생 시장 진출 기반을 마련한다. 또 국내 일자리 창출을 통해 K-뉴딜 글로벌화에 기여할 방침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포스코 솔루션연구소를 통해 가공 및 시공 관련 연구개발(R&D)도 수행하며 최적의 제품 솔루션을 중부발전에 제공할 계획이다.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세계적인 품질의 국산 철강 기자재를 적용함으로써 중부의 사업 경쟁력 확보에도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중부의 사업개발 및 운영 역량과 포스코인터내셔널의 글로벌 네트워크 및 기자재 공급 역량이라는 양사의 강점을 기반으로 파트너십을 확장해 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중부발전은 미국, 유럽, 호주를 중심으로 전세계 약 1GW이상의 신재생 사업을 개발, 건설 및 운영 중이다. 중단기적으로는 오는 2025년까지 글로벌 신재생 운영자산을 3GW이상 확보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한국중부발전은 18일 포스코인터내셔널과 해외 신재생 사업에 국산기자재를 공급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사장(오른쪽)과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사진/한국중부발전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